Home
상세
'2019 전국청년작가 미술공모전' 시상식 개최
  • 2019.07.26
  • 조회수 : 212








()남도문화재단은 지난 17() 서울 인사동 갤러리 이즈에서 ‘2019 전국청년작가 미술공모전시상식을 개최했다.

이 날 시상식에는 강운 심사위원(작가), 고충환 심사위원(미술평론가), 반이정(미술평론가), 이선영 심사위원(미술평론가), 우현희 태성문화재단 이사장, 전중규 호반건설 부회장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2019 전국청년작가 미술공모전은 지난 2월부터 1개월간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접수를 받았다. 올해는 전년보다 약 100여명이 증가한 총 356명이 응모했다.

심사를 맡은 고충환 심사위원(미술평론가)전통 방식의 서양화, 동양화 작업에서 탈피하여 젊은 작가들이 새로운 시각으로 재해석한 작품들이 많이 출시되고 있어 공모전 자체가 매우 신선한 느낌이 든다.”고 말했다.

 

이번 공모전 대상은 윤상윤 작가가 수상했다. 우수상에는 이성경 작가, 선정작가상에는 노현우, 염지희, 윤준영, 이혜성, 최민국 작가가 각각 선정됐다. 이번 공모전의 대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2천만 원과 개인전 지원, 우수상 1천만 원, 선정작가상 각 3백만 원 등 총 4,500만원의 상금을 전달했다.

 

윤상윤 작가는이번 청년작가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해 기쁘다.”, “보다 활발한 창작 활동을 이어갈 수 있는 원동력을 얻은 것 같다. 좋은 작품으로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2019년 전국청년작가 미술공모전을 진행한 남도문화재단 관계자는 올해 미술공모전에도 많은 관심과 참여해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청년작가들이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 발굴에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